[시가 있는 하루] 낭만공장 공장장

전승선

이해산 기자

작성 2020.05.15 11:59 수정 2020.05.15 12:24





낭만공장 공장장

 

 

새들은 페루로 떠나고

그녀는 카일라스로 떠났지

두 개의 항로를 잃고 나는

낭만공장 공장장을 찾아 갔어

부패하지 않는 낭만하나

튼튼하게 만들어 달라고 졸랐지

~~낭만공장 공장장

~~똥고집을 부리네

만들라는 낭만은 안 만들고

깨지기 쉬운 사랑만 만드네.





Copyrights ⓒ 코스미안뉴스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해산기자 뉴스보기
s143928